비타민D 부족증상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세계에서 가장 잘 팔리는 영양제 중의 하나가 종합비타민이라고 하는데요 이 종합비타민에는 철, 엽산, 칼슘, 마그네슘, 요오드 등 비타민 A, B1, B2, B6, B12, C, D, K까지 몸에 좋다는 영양성분을 골고루 들어있어 알약 1 ~ 2알이면 하루 권장량을 섭취할 수 있다는데 그럼에도 비타민 D 부족증상은 왜 일어나는 것일까요? 남녀노소를 떠나 대한민국 전체가 열광하고 있는 건강식품이 종합비타민이라고 합니다.

평소 신체가 건강하고 스스로 면역력이 강하다고 여기며 하루에 세끼를 꼬박 규칙적으로 챙겨먹는 사람이라면 굳이 비타민 부족현상이 일어나지 않습니다. 나한테 어떤 영양결핍이 일어나지도 않았고 질병도 없고 신체 생활이 불편하거나 그런 일이 없을 경우에는 비타민 영양제를 꼭 챙겨먹어야 하나 고민이 생길 수 있습니다. 



종합비타민은 질병을 미연에 예방하기 위해서이고 음식으로 섭취가 잘 안 되는 비타민d를 섭취하기 위해서이기도 하죠. 유일하게 음식으로 섭취할 수 없는 것이 비타민D라고 합니다. 음식으로 섭취는 가능하지만 하루 권장량을 채우기란 매우 힘든일이에요. 비타민 D 많은 음식으로는 등푸른 생선이나 버섯류 등인데 하루에 100 ~ 200g씩을 매일 먹어야 한다고 합니다. 

무엇보다 비타민d 부족증상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하루 10분 ~ 20분 정도 햇볕을 보는 것이 중요한데 새벽에 출근했다가 밤에 퇴근하는 직장인들, 미세먼지가 많은 요즘에는 햇빛에만 의지할 수 없는 실정이지요. 평소 푸른 야채와 제철 과일에 비타민이 많으니 이것만 먹어도 건강은 지켜지겠지 했다면 다른 영양성분은 가능할지 모르나 태양에서 얻는 비타민D는 부족할 수 있습니다.



이런 말도 있습니다. 한국 사람이 서양인보다 비타민d 부족증상이 더 많이 나타난다는 것입니다. 이는 사실인데요 외국인들은 자연스럽게 살을 태우는 것을 좋아하지만 한국 사람들은 살이 타는 것을 싫어하고 뽀얀 피부를 좋아하기 때문에 여름에도 비타민d 부족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태양을 피하게 되면 당연히 비타민 D 부족증상이 일어나고 몸 전체, 넓은 부위에 쬐어야만 영양성분이 생성되게 됩니다. 이로인해 우리나라 국민의 60 ~ 70%가 비타민d 부족증상 겪고 있다는 통계가 나왔습니다.

비타민d 부족증상

갑자기 살이 찝니다. 

신경은 예민해지고 날카로워지고 신경질적으로 변하게 됩니다. 

자도자도 자꾸 잠이 쏟아집니다.

만성피로에 시달리고 건망증이 생기게 됩니다.

근육의 양이 적어지게 되어서 면역력도 떨어집니다.

여름에 감기에 걸리는 일이 생기고 환절기에는 감기를 달고 사는 상황이 됩니다. 비타민d부족증상중 감기는 맞는 말입니다.

임산부 비타민d 부족증상 칼슘 흡수가 잘 되지 않아서 태아의 성장에 방해가 됩니다.임산부 비타민d 부족증상 나타날 경우 산모의 뼈에 좋지 않고 태아가 잘 자라지 않으므로 유산균과 함께 먹는 것이 좋습니다.

비타민d 부족증상 구루병, 골밀도 감소, 골연화증, 뼈건강 악화되고 근육이 적어지면서 통증이 생길 수 있어요.

면역력이 떨어져서 천식이나 아토피, 알러지, 수면장애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비타민d 많은 음식

많이 들어있는 식품이 버섯, 달걀 노른자, 소의 간인데 음식을 통해서 먹는다면 매일 달걀 노른자 20개를 먹어야 한다는 충격적인 사실이 공개되었지요. 즉 음식으로 비타민 D 하루 권장량을 채우는 것은 굉장히 힘든 일입니다.

비타민d 부족증상 해결

비타민d 부족증상은 하루에 15분 ~ 30분 사이 팔과 다리 등이 햇빛에 노출될 수 있도록 해주어야 합니다. 매일 할 필요는 없고 일주일에 2 ~ 3번 정도만 해주어도 비타민d 부족증상 해결에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따로 영양제를 먹지 않고, 비타민 D 주사를 맞지 않더라도 자연스럽게 비타민d가 생성됩니다. 



국민 중에 비타민d 부족증상이 많으므로 권하는 생활습관이 있는데요 점심 식사 후 카페나 사무실로 바로 들어가지 않고 15분이더라도 산책을 즐기라는 충고입니다. 하루 15분 정도의 산책은 비타민 D 부족현상을 해결해주고 삶의 활력이 되기도 하며 적지만 운동이 되기도 해서 1석 3조의 효과가 있습니다. 

다만 음식이나 햇빛을 보는 것이 힘든 경우, 그리고 아래에 해당하는 사람들이라면 따로 비타민 D 영양제를 챙겨드시는 것이 훨씬 좋습니다.

먼저 노년층인데요 식사를 잘 하고 있더라도 미리 먹는 것이 좋습니다. 나이가 들수록 영양분의 흡수 능력이 많이 떨어지기 때문이고 다른 사람과 똑같이 먹어도 그 영양분의 반도 흡수하지 못하게 되는 나이이기 때문입니다. 잘 먹는다고 해도 언제 식욕이 떨어질지 모르기 때문에 노년층이라면 영양제 섭취를 권합니다.



흡연자라면 반드시 비타민D 영양제를 드셔야 합니다. 흡연을 하게 되면 비타민이 담배연기와 함께 빠져나가게 됩니다. 술을 먹게 되도 마찬가지입니다. 담배만 피고, 술만 마셔도 자연스럽게 비타민이 빠져나가게 되므로 늘 결힙의 상태가 되겠지요.  따라서 흡연자라면 어떤 건강식품을 챙겨먹을까 고민하지말고 비타민 섭취를 권합니다.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에게도 비타민d 부족증상이 자주 나타나므로 영양제를 먹는 것이 좋습니다. 뱃살, 팔뚝살을 빼려고 다이어트 하는 사람들은 음식의 양을 확 줄이기 때문에 비타민 부족현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안 먹으면 살이 빠지겠지하며 안 먹다보면 여러 영양소가 결핍되고 결국 살이 더 안 빠지게 되는데요 그럼에도 꾸준히 다이어트에 도전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다이어트를 하는 분들이 영양제로 챙겨먹으면 좋은 이유는 따로 있습니다. 식욕을 조절하는 능력이 비타민 d에서 나오기 때문이에요. 다이어트를 하면서 단백질 보충제를 많이 섭취하지만 비타민D를 먹으면 식욕조절에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살이 빠져도 피부의 탄력을 유지해주는 역할도 합니다. 

01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212223242526272829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